심비디움 속, 물망초 속, 다알리아 속
상태바
심비디움 속, 물망초 속, 다알리아 속
  • 신은정
  • 승인 2019.08.06 09: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공영 박사의 속 보이는 식물 이야기
original cymbidium-orchid

 

cymbidium

<월간원예=편집부>

심비디움 속(Genus Cymbidium)
심비디움 속은 우리에게 매우 친숙하고 우리생활에 이미 깊숙이 파고 들었다. 우리는 보통 양난이라 부른다. 주로 선물용으로 승진이나 축하의 화분식물로 많이 이용된다. 상록성 착생을 하며 암석에 붙어 살거나 나무 등에 착생하는 난으로 50여 종의 속으로 인도, 중국, 일본, 동남아시아 그리고 호주의 온대 열대지역에 있다. 이들은 구형에서 난형의 가짜 구근을 지니고 있으며 좁은 계란형에서 선형의 잎을 지니고 있다. 꽃은 주로 봄에 밑부분에서 긴 꽃대를 내고 아래서부터 꽃을 피우는 총상 꽃차례를 이룬다. 
겨울에 꽃이 피거나 봄에 꽃이 피는 교배종이 그 수를 헤아릴 수 없을 정도의 품종이 만들어져 왔고 인기가 많은 큰 속의 식물이다. 지중해성 기후에서는 실외용 화초로써 혹은 서늘하거나 따뜻한 온실에서 기르고 이들은 실내에서도 많이 기르고 좀 어두운 집 실내에서도 자랄 수 있다. 잎과의 접촉은 피부 염증을 일으킬 수 있다. 이들은 산세베리아 등보다 음이온 발생이 많고 공기 정화효과가 있어 더욱 인기가 높다.
내한성은 국내에서는 없으며 반드시 온실 혹은 실내에서 길러야 한다.
재배는 주로 서늘한 곳에서 한다. 착생을 하거나 일반 토양에 사는 심비디움은 화산석과 골분 비료가 들어간 화분에 견고하게 심는다. 여름에 밝은 발 등을 통과한 광아래서 통풍이 잘 되게 한다. 물을 적당히 주고 3회의 물 주기를 고려하고 이때 비료를 주고 하루에 한 두 번 스프레이 한다. 겨울에는 밝은 빛이 있는 곳에 놓고 물을 적게 준다. 증식은 이른 봄 혹은 봄 중순에 화분 전체에 뿌리가 뻗어 자랄 수 없거나 일부 노후화된 뿌리가 검게 될 때 분주를 한다. 해충 및 질병으로는 붉은 거미, 진딧물, 벚나무깍지벌레, 그리고 흰가루병 등이 문제가 된다.

Cynoglossum
Cynoglossum

 

물망초 속(Genus Cynoglossum)
물망초는 우리에게 가장 인기 있는 하나의 식물이다. 특히 봄에 피는 작은 물망초 무리는 우리를 들뜨게 한다. 주로 일년생, 이년생, 그리고 수명이 짧은 다년생 등 55여 종의 속으로 온대지역과 열대 고지대의 풀이 있는 지역에 있다. 잎이 어긋나고 가느다란 창형 모양에서 타원형 혹은 난형의 거친 잎이 있으며 간혹 덩굴 등에 휘감기거나 밑부분에 퍼져 있다. 이들은 푸른색, 가끔 보라색, 장미 분홍색, 혹은 흰색의 물망초와 비슷한 꽃을 위해 길러지고, 각각은 작고 관형의 꽃 부리와 5개의 넓게 퍼진 꽃잎이 총상꽃차례로 줄기 끝에 나란히 나며, 봄부터 가을까지 긴 기간 동안 지속된다. 혼합된 혹은 초본 혹은 일년생 식물의 화단에 기른다.
내한성은 반 내한성을 지니고 있어 우리나라의 경우 온실에서 겨울을 나야 한다. 재배는 적절히 비옥하고 축축하나 배수가 잘되는 토양이 좋고 밝은 태양아래 혹은 약간의 그늘진 곳에 기른다. 꽃은 너무 비옥한 곳에서는 조잡해지고 잎이 많아지며, 꽃이 잘 안 핀다. 밀도가 높은 진흙에서는 잘 자라지 못한다. 
증식은 주로 다년생의 경우 종자를 냉상이 된 곳에서 가을 혹은 봄에 파종을 한다. 일년생 그리고 이년생 종자를 원래 자리에 봄 중순에 파종을 한다. 봄에 다년생 식물을 분주한다. 해충 및 질병으로는 흰곰팡이에 의해 피해를 입는 경향이 있다.

cyperus_alternifolius
Cyperus_diffusus
shugay

 

방동사니 속(Genus Cyperus)
방동사니 속은 사초 혹은 화본과와 같은 모양으로 일년생 식물 혹은 상록성, 지하경을 갖는 다년생 식물 등 500~600여종의 속으로 열대지방과 아열대지방의 전역에 걸쳐나고 소수의 온대지방에서 자란다. 대부분의 축축한 습지와 연못에서 이들의 잎과 독특한 꽃을 위해 길러진다. 줄기 끝부분에 두개의 성을 모두 지닌 꽃의 가느다란 화경은 일반적으로 우산과 같은 형태이다. 습지 화단이나 연못의 가장자리에서 자란다. 서리가 내리는 지방에서는 따뜻한 온실이나 재배실 혹은 실내 연못에서 기른다. 보통 서리에 약하고 내한성을 가지지 못한다.
재배는 온실에서 차광된 밝은 광에서 기른다. 물이 약간 있는 화분에 충분한 양분이 항상 높은 습기를 유지시킨다. 여름에는 달마다 영양분이 균형 잡힌 비료를 준다. 실내 연못에서 가장자리 식물로 기르려면 물이 약간 있는 통이나 논흙 토양이 있는 화분에 2.5cm높이의 자갈로 윗부분을 덮어준다. 
연못의 가장자리에는 물 깊이 2.5~5cm정도에 심어준다. 옥외에서는 C.eragostis는 대부분의 토양에서 잘 자라지만 빛이 충분하거나 부분적으로 그늘이 진 축축한 곳일 필요는 없다. 일년생의 경우 스스로 씨를 뿌려 다시 싹을 틔운다. C.longus를 물 깊이 15-30cm로 혹은 축축한 토양에 밝은 태양이나 부분적으로 그늘이 진 장소에서 가장자리 식물로 기른다. 늦은 가을에 시든 부분들을 잘라내고 온실로 들인다.
증식은 축축한 화분에 봄에 파종을 한다. 내한성이 있는 종은 냉상이 된 화분에, 약한 종은 18-21℃일 때 파종을 한다. 내성이 약하거나 내성이 있는 종 모두를 봄에 분주를 한다.

BARBARRYBALL
Collarette Dahlia Apple Blossom cultivar
Dahlia Cameo cultivar

 

다알리아 속(Genus Dahlia)
다알리아는 대표적인 추식구근으로 30여 종이 대표적이다. 주로 D.pinnata와 D.coccinea에서 유래된 2000여개 재배종의 속으로 관목을 형성하고 일반적으로 고구마와 같은 덩이뿌리가 있는 다년생 식물로 멕시코와 중앙 아메리카의 산악지대에 서식한다.
20~50cm 길이의 잎은 톱니모양의 달걀형의 작은 잎은 끝이 둥글거나 깃털모양으로 갈라진다. 다알리아는 큰 꽃을 보기 위해 재배가 되며 흰색에서 빨간색, 오렌지색에서 노란색 그리고 분홍색에서 짙은 보라색까지 다양한 색과 형태로 재배된다. 이들은 다른 모든 꽃들이 그들의 최상시기가 지난 여름 중순부터 가을(서늘한 온대지역에 첫 번째 서리가 내릴 때까지)까지 꽃을 피운다.
비록 비공식적으로 2개의 타입(키가 큰 화단용 달리아와 작게 자라는 분화용 다알리아)으로 나누어지지만, 모든 종은 정원 장식과 꺾꽂이용으로 적합하다. 특히 거대한 꽃을 피우는 다알리아는 전시회나 축제용으로도 매우 적합하다. 씨앗으로 재배하는 분화용 다알리아는 일년생 식물로 다루어지기도 하는데 이른 여름부터 가을까지 꽃이 피는 다알리아는 만약 시든 꽃을 따준다면 대면적의 경관용이나 화단의 가장자리 혹은 화분용으로 적합하다.
전시용이나 꺾꽂이 용으로 길러지는 것은 그들 스스로 다른 식물들과의 경쟁 없이 일렬로 심어졌을 때 가장 보기 좋다. 대부분의 다알리아는 그들의 꽃 모양으로 나누어진다. 또한 전시회를 위해 가장 일반적으로 길러지는 그룹은 꽃의 크기로 나누어지는데, 정확한 구분은 국제 다알리아 연합회에 의해 달라지기도 한다. 우리나라의 경우 내한성은 없어 모두 뿌리를 겨울에 저장했다가 봄에 식재해야 하는 춘식구근이다.
재배는 태양 아래, 부식토가 많은 비옥하고 배수가 잘 되는 토양에서 기른다. 
모든 다알리아는 이른 여름에 매주 고농도 질소 액체 비료를 주면 이롭고, 이어서 고농도 칼륨 비료를 여름 중순부터 초가을까지 매주 공급한다. 분화용 다알리아는 지주대나 적심(순지르기) 등이 필요 없고, 꽃이 시들기 시작하면 시든 부분을 제거한다. 키가 큰 달리아는 심을 때 지주대를 박고, 성장이 진행되면 묶어 주고 키가 40cm가 되었을 때 줄기를 늘리기 위해 가지 끝을 잘라준다.
큰 꽃이 피는 종은 3~5개의 화경으로 제한을 두고, 작은 꽃은 7~10개까지의 화경이 나오게 한다. 고품질 꽃이 피는 것을 위해 잎의 옆에 있는 가장 끝의 2쌍의 싹을 제거하고 큰 꽃을 위해선 3쌍을 제거한다. 꽃이 시들기 시작하면 시든 꽃을 제거한다. 첫 번째 서리에 의해 잎이 시들기 시작하면 줄기를 15cm남기고 잘라내어 구근을 뿌리째 캐낸다. 
흙을 부드럽게 털어낸 뒤, 거꾸로 한채 서리가 없는 환경에서 자연적으로 마를 때까지 둔다. 곰팡이 방제약을 뿌리고, 피트모스 상자나 건조한 모래에 넣고 겨울 동안 통풍이 잘 되고 서리가 없는 곳에 보관을 한다. 
주기적으로 곰팡이에 의한 감염을 확인하고 손상된 조직은 잘라낸 뒤 곰팡이 제거제를 뿌린 다음 다시 보관한다.
증식은 분화용의 경우 초봄에 기온이 16℃일 때 트레이에 파종을 하고, 점차적으로 찬 기운을 쐬어 묘목을 강하게 한 뒤 모든 서리로부터의 위험이 없어졌을 때 옮겨 심는다. 늦은 겨울이나 초봄에 온실에서 성장이 시작된 싹을 잘라서 모판상자에 삽목하면 뿌리를 잘 내린다. 이른 봄에 성장이 시작되고, 싹이 2cm정도가 되었을 때 구근을 2~3개 붙여 나누고, 서리로부터 모든 위험이 사라졌을 때 12cm 깊이로 옮겨 심는다.
해충 및 질병으로는 진딧물과 노린재, 붉은 응애, 집게벌레 그리고 민달팽이가 문제가 된다. 또한 흰가루병, 모자이크 바이러스, 토마토시들음 바이러스에 의한 피해 경향이 있고 보관시 구근이 상할 수도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뉴스